2018년 08월 22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생활

현대차, 광주합작법인 사업참여의향서 제출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모든 가족이 웃음 짓는 대한민국’ 국민참...
대학 내 음주 문화 개선 ‘인정팔찌’ 캠페인

포토뉴스
 

빕스, 신메뉴 15종·무제한 BBQ 폭립 출시

빕스에서 가장 먼저 만나는 딸기홀릭
뉴스일자: 2018-02-10

CJ푸드빌(대표 구창근)이 운영하는 빕스(VIPS)가 제철 딸기 등을 활용한 신메뉴 15종을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신메뉴는 ‘빕스에서 가장 먼저 만나는 딸기홀릭’을 콘셉트로 디저트, 샐러드뿐만 아니라 스테이크, 피자까지 싱그러운 봄 딸기를 활용해 다채롭게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여심을 자극하는 핑크빛의 딸기 디저트는 보기만 해도 봄 기운을 물씬 느낄 수 있다. 대표 메뉴인 ‘딸기 가득 치즈 케이크’는 꾸준히 사랑 받아온 빕스의 부드러운 치즈 케이크에 새콤달콤한 딸기, 크렌베리, 블루베리를 듬뿍 올려 화려한 외관을 자랑한다. 이 메뉴는 시즌 한정으로 4월 8일까지 홀 사이즈 케이크를 1만4900원의 합리적인 가격에 포장 구매도 할 수 있다. 이 외에도 ‘떠먹는 딸기 레드벨벳 케이크’, ‘생딸기 그린티 3단 케이크’, ‘딸기 쏙 그린티 카스텔라’ 등을 선보인다. 음료 메뉴로 판매하던 ‘리얼 딸기 라떼’는 샐러드바에서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게 했다.

‘생딸기 크럼블 피자’는 봄 꽃을 연상시키는 비주얼이 인상적이다. 담백한 도우와 티라미수 크림, 상큼한 딸기의 조화를 한 입에 느낄 수 있다. ‘생딸기 모찌 샐러드’는 생딸기와 블루베리에 쫄깃한 모찌를 더해 다양한 식감을 즐길 수 있다.

스테이크는 딸기를 가니쉬로 활용해 화려함을 살렸다. 봄 시즌 한정으로 선보이는 ‘베리블라썸 스테이크’는 400g의 두툼한 꽃등심에 봄날의 스트로베리 가니쉬를 풍성하게 곁들인 파티 스테이크다. ‘베리 쉬림프&안심 스테이크’는 부드러운 안심 스테이크에 쉬림프와 스트로베리 가니쉬를 곁들이고 그라나파다노 치즈로 풍미를 더했다.

신메뉴와 더불어 빕스의 베스트 메뉴인 ‘무제한 BBQ 폭립’을 평일 저녁과 주말에 한해 재출시한다. 그간 재출시에 대한 고객 요청이 많아 감사는 의미로 다시 선보이게 됐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빕스는 월드푸드마켓 메뉴에 제철 딸기 메뉴, 빕스의 인기메뉴 BBQ 폭립까지 더해 한층 더 풍성해진 샐러드바로 고객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라며 다채로운 메뉴로 에너지를 충전하고 기분도 상큼하게 전환해 보길 바란다고 밝혔다.

출처 : CJ푸드빌



 전체뉴스목록으로

GS수퍼마켓, 22일부터 가을 햇꽃게 판매
GS수퍼마켓, 2018년 추석 선물세트 사전 예약 개시
팔도, 차로 즐기는 비락식혜 스틱 신제품 출시
와인·맥주와 함께 즐기는 고메 상온 간편식 신제품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프렌치허니크레이프 케이크
340kcal 저칼로리 두부스테이크 도시락
CJ푸드빌 계절밥상, 테이크아웃 아이스크림 출시

 

동원F&B, 맛있게 발라먹는 스낵참치 출시
20대 비혼여성 10명 중 9명, 원치 않는 임신 불안감
풀무원녹즙, 맛과 영양 강화한 프레시 워터젤리 출시
가볍고 건강한 일상을 위한 풀비타 리셋 클렌즈
육아비법 大공개…베페, ‘브랜드클래스’ 연다
제주 해녀가 잡은 해산물로 만든 해물맛·새우맛 라면
파이렉스X밀탑, ‘딸기 스노우 라떼’ 빙수 이벤트

 


010라인
[중고]4만원짜리 코어2 T7000시리즈 델 노트북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